SK하이닉스, '기후변화 전시회' 참가 청년 예술가 모집


'기후변화 위기를 극복한 미래의 세상' 주제로 내달 17일까지 공모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SK하이닉스가 기후변화 전시회에 참가할 청년 예술가를 모집한다.

SK하이닉스는 오는 11월 '기후변화 전시회'를 열기 위해 청년 예술가를 대상으로 총상금 2천500만원 규모의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공모기간은 내달 17일까지다.

SK하이닉스는 기후변화 문제 해결에 대한 회사의 의지를 이해관계자에게 전달하는 동시에 코로나19로 인해 출품 기회를 잃은 청년 예술가를 지원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와 공모전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SK하이닉스가 기후변화 전시회에 참가할 청년 예술가를 모집한다. [사진=SK하이닉스 ]

공모 주제는 '기후변화 위기를 극복한 미래의 세상'이다. 시각예술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만 39세 이하의 청년 예술가들이라면 평면, 조소, 설치, 사진, 미디어 등 장르 구분 없이 지원할 수 있다. 작가당 최소 2개 이상의 작품을 출품해야 하며 최대 10개까지 제출이 가능하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10명의 작가에게는 인당 250만 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전시회는 수상작을 중심으로 11월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거리두기 조치가 완화되면 오프라인 전시를 병행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김윤욱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부사장은 "예술가들의 손으로 거듭난 희망찬 미래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의 필요성과 함께 코로나19로 소외된 예술계에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