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인천에 첫 수소충전소 개소


연중무휴 운영…하루 60대 이상 수소전기차 완충 가능

[아이뉴스24 황금빛 기자] 현대자동차가 인천에 첫 번째 수소충전소 설비 구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하루 60대 이상의 수소전기차를 완충할 수 있다.

현대차는 인천 남동구에 위치한 SK행복충전 논현 충전소(LPG충전소, 청능대로 468번길 1)에 'H 수소충전소'의 문을 연다고 22일 밝혔다. 'H 인천 수소충전소'는 현대차와 SK가스가 함께 진행한 인천시의 첫 번째 수소충전소다.

'H 수소충전소'는 지난해부터 현대차가 수소 충전소 구축 확대의 마중물 역할을 위해 도심과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 자체 구축하고 있는 충전소다. 현대차와 에너지 업체가 전략적 협력을 통해 수소 산업 발전을 도모한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H 인천 수소충전소'는 당초 현대차가 자체 구축 예정이었던 총 8기의 수소충전소 가운데 7번째로 구축된 충전소다. 8기는 도심 4개소(부산, 국회, 인천, 강동(예정))와 고속도로 휴게소 4개소(여주, 안성, 함안, 하남) 등이다. 'H 강동 수소충전소'는 내년 초에 개소한다.

'H 인천 수소충전소'는 총 216.86㎡의 면적에 하루 60대 이상의 수소전기차를 완충할 수 있다. 연중무휴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된다. 인천과 수도권 서부권역 운전자의 충전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 LPG 충전도 가능하다.

현대차, 'H 인천 수소충전소' 개소.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차 관계자는 "LPG 충전소 운영 경험을 보유한 SK가스와의 협업으로 수소충전소의 경제성과 안전성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나라가 진정한 수소사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수소전기차 보급과 충전 인프라 확충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금빛기자 gol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