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24, 유럽 요리로 혼술 즐기는 '편의점 와인족' 공략

편의점 와인 매출 급증…감바스·굴라쉬 시작으로 해외 유명 먹거리 선봬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와인을 즐기는 '혼술(혼자 즐기는 술)족'과 '홈술(집에서 즐기는 술)족'이 늘면서, 간단하면서도 특별한 편의점 먹거리들이 안주로 주목받고 있다.

5일 이마트24 와인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2018년 226.1%, 올해 1~7월 170.7%의 폭발적인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다. 동시에 같은 기간 동안 와인 안주로 즐겨 찾는 치즈 매출 증가율도 각 39.8%, 54%로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마트24]

이 같은 추세에 맞춰 이마트24는 '편의점 와인족'들을 겨냥해 오는 6일 감바스알하이요(gambas al ajillo, 감바스)와 굴라쉬(Goulash) 등 유럽 요리 2종을 출시한다.

감바스는 새우를, 알하이요는 마늘소스를 뜻하는 스페인어로, 마늘향이 가득한 올리브유에 볶아진 새우의 감칠맛을 즐길 수 있는 스페인의 대표적인 가정식 요리 중 하나다.

헝가리의 자부심이라고 불리는 굴라쉬는 토마토 소스를 베이스로 한 헝가리 대표 스튜다. 헝가리에서는 굴라쉬에 송아지 고기를 주로 사용하지만, 이마트24는 맛은 살리면서 고객들이 보다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가격으로 선보이기 위해 돈육을 사용했다. 감바스와 굴라쉬 모두 빵과 함께 구성해 술안주와 식사 모두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마트24 관계자는 "해외 여행이 일반화 됐을 뿐만 아니라 SNS, 미디어를 통해 세계의 유명 먹거리를 많이 접한 고객들이 보다 간편하게 유럽 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두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마트24는 앞서 선보인 카야토스트, 마라제육삼각김밥, 베트남 쌀국수, 흑당팝콘 등 동남아풍 먹거리에 이어 이번 유럽 메뉴까지 선보인 후 지속적인 메뉴 개발을 통해 해외 유명 음식 대표 편의점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최원영 이마트24 프레시 푸드팀 파트장은 "혼술, 홈술을 좋아하는 고객들이 와인 등 주류와 함께 즐길 수 있는 1인 분량의 특별한 안주를 찾기는 쉽지 않다"며 "음식점에 혼자 가거나 직접 요리를 해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간편하게 해외 유명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한 만큼 고객들의 큰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