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중소기업 러시아 판로 확보 지원

민간기업 최초 韓 상품 수출 상담회 진행…6천240만 달러 실적 기록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롯데홈쇼핑이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민간기업 최초로 한국 상품 수출 상담회를 진행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3~24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수출 상담회를 진행해 총 6천240만 달러(약 741억 원)의 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27일 밝혔다.

러시아는 정부가 추진하는 대외경제정책 중 하나인 신북방정책의 핵심 국가로, 그동안 까다로운 수출 절차 등으로 국내 기업들의 진입장벽이 높았다. 그러나 최근 케이팝(K-POP), 케이 뷰티(K-Beauty) 등 한류 열풍으로 한국 상품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진 데다, 성장 잠재력도 높은 곳으로 주목받고 있다.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in 모스크바' 한국상품 수출 상담회에서 유명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참여 중소기업 상품을 활용한 메이크업 시연회를 진행했다. [사진=롯데홈쇼핑]

이번 행사는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 러시아 현지에서 진행하는 한국상품 수출 상담회로,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코트라(KOTRA) 및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함께 주관했다. 북방경제협력위원회는 신북방정책 컨트롤 타워로서 관계부처 등 참여기관 간 조율을 통해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인(in) 모스크바' 행사가 성공적으로 계획되고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번 수출 상담회에는 국내 중소기업 55개사, 러시아 및 인근 독립국가연합(CIS)지역 바이어 140여 명이 참여해 1대 1 수출 상담, 상품 입점 노하우 제공,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 국내 기업들의 해외 유통 시장 진출을 모색했다. 최근 러시아 수출 비중이 높은 소비재를 중심으로 관련 중소기업들의 상품들을 비롯해 롯데홈쇼핑 단독·인기 상품들도 선보였다. 롯데홈쇼핑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선정된 국내 유망 스타트업들도 참석해 현지 투자 설명 및 상품 전시회를 진행했다. 당일 현지인들이 방문하며, 수출 상담 757건, 6천240만 달러의 실적을 달성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이번 행사가 정부가 추진 중인 신북방정책과 중소.벤처기업수출, 해외진출 지원에 롯데홈쇼핑이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며 "향후 한국 상품 수출 상담회 개최 등을 신북방정책 대상 주요 국가들로 확대해 나가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