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커스텀무선칩 탑재 고성능 이어폰 출시할 듯

블루투스기반 저전력 통신기술 활용, 중저가와 고가 시장 동시 공략


[안희권기자] 아이폰7 발표행사를 하루 앞둔 가운데 애플이 이날 행사에서 불루투스같은 저전력 통신기술을 채택한 무선 헤드폰을 공개할 것으로 전망됐다.

애플인사이더 등의 주요외신들은 투자사 KGI증권 애널리스트 밍치 궈의 보고서를 인용해 애플이 신제품 발표행사에서 아이폰7과 함께 커스텀 무선칩을 채용한 고성능 무선 이어폰을 공개할 것이라고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밍치 궈 KGI증권 애널리스트는 투자 보고서에서 3.5mm 오디오잭이 사라져 아이폰7에서 무선 헤드폰이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애플이 직접 설계한 블루투스 기반 무선칩을 탑재한 헤드폰으로 비츠 브랜드가 포진한 중저가 시장과 함께 고가 시장을 공략할 것으로 봤다.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3.5mm 오디오잭대신 라이트닝 커넥티드 유선 헤드폰을 채택해 앞으로 아이폰 사용자들은 무선 헤드폰을 주로 사용하게 될 것으로 예상했다.

애플 에어팟의 커스텀 무선칩은 블루투스같은 저전력 통신 기술을 채택해 헤드폰뿐만 아니라 스마트홈, 스마트카와도 연결해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점쳐졌다.

대만 TSMC가 이 무선칩을 생산하고 챙웨와 인벤텍이 이 칩과 함께 무선 헤드폰 조립을 담당할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이 무선 헤드폰을 아이폰7의 기본 구성품에 포함시키지 않을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애플은 무선 헤드폰대신 라이트닝 커넥티드 이어폰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