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모토라드, '뉴 R 18' 시리즈 신규모델 사전계약 실시


트랜스콘티넨탈 5160만원부터…배거 4360만원부터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BMW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 모토라드가 뉴 R 18 시리즈의 신규 모델인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 및 뉴 R 18 배거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은 럭셔리한 장거리 주행에 최적화된 그랜드 투어러로 대형 윈드 쉴드와 넓은 풋레스트, 커다란 탑케이스 등을 탑재해 쾌적한 장거리 라이딩 경험을 제공한다.

뉴 R 18 배거는 감성적인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강조한 투어러 모델로 낮게 설계된 윈드 쉴드, 슬림한 시트 등을 통해 날렵하면서도 역동적인 스타일을 자랑한다.

BMW R18 트랜스콘티넨탈 및 R18 배거 [사진=BMW 모토라드]

두 모델에는 BMW 모토라드 역사상 가장 큰 1천802cc 박서 엔진이 탑재된다. 최고출력 91마력, 최대토크 158Nm(약 16.1kg·m)을 발휘하는 이 엔진은 특히 낮은 엔진회전수에서도 풍부한 토크를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다이내믹 크루즈 컨트롤, 어댑티브 터닝 라이트, 히팅 그립 및 시트, 스마트 키 등이 기본 적용된다.

국내에는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과 뉴 R 18 배거 모두 퍼스트 에디션과 블랙 스톰 메탈릭 컬러, 옵션 719 갤럭시 더스트 메탈릭 컬러 등 네 가지 버전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이 5천160만~5천460만원, 뉴 R 18 배거가 4천360만~4천660만원이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