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출고 4년 이상 차량 무상점검 등 혜택 제공


2017년 10월 16일 이전 등록 차량…다음달 16일까지 실시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다음달 16일까지 출고 후 4년 이상 된 차량을 소유한 기존 메르세데스-벤츠 고객들에게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2021 클래식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2017년 10월 16일 이전 등록된 차량 오너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대상 차종의 고객들에게는 엔진오일, 브레이크 오일, 냉각수, 에어필터, 타이어, 와이퍼, 브레이크 패드 및 디스크 등 주요 항목에 대한 전문 테크니션 점검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021 클래식 캠페인'을 실시한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뿐만 아니라 캠페인 기간 동안 모든 메르세데스-벤츠 순정 부품을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며, C-클래스와 E-클래스 일부 모델 대상 타이어 패키지 할인 선착순 판매도 실시한다.

또한 60만원 이상 유상 수리 또는 워런티 플러스 구매 고객에게는 차량에 사고가 발생해 보험 수리가 이루어지는 경우 발생되는 자기부담금을 지원해 고객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하는 '사고 수리 자기부담금 지원 서비스'를 1년 또는 2년 제공한다.

틸로 그로스만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부사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차량 수명 주기에 맞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에게 최고의 서비스 만족도를 선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