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시스터즈, '쿠키런: 킹덤' 일본 TV 광고 현지 방영


일본 배우 이케다 엘라이자 출연하는 현지 TV 광고 9월 4일 온에어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데브시스터즈(공동대표 이지훈, 김종흔)는 모바일 게임 '쿠키런: 킹덤'의 일본 마케팅 일환으로 9월 4일부터 새로운 TV 광고를 현지 방영한다고 3일 발표했다.

쿠키런: 킹덤 공식 일본 유튜브 계정에서 공개된 TV 광고는 일본 유명 배우 이케다 엘라이자를 광고모델로 기용했다. 회사 측은 넷플릭스 시리즈 '팔로워들'과 영화 '마음 세탁소', '인사하고, 키스' 등 작품에서 주연을 맡고 영화감독과 모델로도 활약하고 있는 이케다를 필두로 대중에게 다가간다는 방침이다.

[사진=데브시스터즈]

TV 광고는 일본에서 인기 있는 쿠키런: 킹덤 캐릭터 이름을 활용한 가사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에 맞춰 주요 캐릭터로 변신하는 이케다와 함께 이야기를 풀어낸다. 특히 상큼한 매력이 넘치는 이케다의 연기와 신나는 리듬으로 대중의 이목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쿠키런: 킹덤은 온라인 홍보수단 만큼 오프라인 마케팅의 파급력이 높은 일본에서 대규모 옥외광고에도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번화가인 시부야 등 도쿄 중심가에서 거대 전광판 광고와 주요 17개 지하철역에서 옥외광고를 설치하고 지하철과 버스 내 영상 광고도 진행한다. 또한 도쿄 시내를 오가는 랩핑트럭 광고를 운영해 유동인구 밀집 지역을 찾아가 쿠키런: 킹덤의 키비주얼과 감성을 선보인다.

이 밖에도 웹툰 플랫폼 '간마!(GANMA!)'에 쿠키런: 킹덤 IP를 활용한 웹툰 연재, TV 애니메이션 채널을 위한 콘텐츠 제작, 소셜 채널 유튜브⋅틱톡⋅미러티브(Mirrative) 인플루언서와 함께하는 바이럴 기획 등 활동으로 일본에서 대대적 마케팅에 나선다.

한편 데브시스터즈는 지난 2일 업데이트를 통해 일본 유명 성우진이 주요 쿠키의 목소리를 연기한 콘텐츠를 게임에 적용해 더욱 몰입감 넘치는 일본어 버전을 선보인 바 있다. 지난 6월부터는 용감한 쿠키의 일본 공식 SNS 채널에서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