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세븐나이츠2' 10월 7일부터 사전등록


실사풍 고품질 그래픽 담은 티저 영상도 함께 공개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게임 '세븐나이츠2' 사전등록을 오는 10월 7일 시작한다고 23일 발표했다.

회사 측은 세븐나이츠2 공식 사이트에 사전등록 D-14를 알리는 디데이(D-Day) 카운트와 새로운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실사형 고품질 그래픽으로 구현된 '세븐나이츠' 캐릭터들의 화려한 스킬액션과 세븐나이츠2 오리지널 영웅들도 만나볼 수 있다.

한지훈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이번 영상은 아일린, 루디, 레이첼 등 기존 영웅들의 유명한 액션이 세븐나이츠2에서 어떻게 재탄생됐는지 알 수 있어 세븐나이츠 이용자라면 흥미롭게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사전등록 시작일에 맞춰 온라인 쇼케이스와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 많은 기대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의 대표 지식재산권(IP) 세븐나이츠는 2014년 출시해 6천만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이다. 한국뿐 아니라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장기 흥행 타이틀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지난 2016년 국산 게임 불모지로 불리운 일본에서 애플 앱스토어 최고매출 3위를 기록하며 한국 모바일 게임의 저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세븐나이츠2는 세븐나이츠의 재미와 감성을 계승한 모바일 MMORPG로, 전작의 20년 후 세계를 다루고 있다. 모바일의 한계를 넘어선 시네마틱 연출과 영화를 보는 듯한 스토리, 언리얼엔진4로 구현한 각양각색 캐릭터로 수집형 MMORPG라는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넷마블은 세븐나이츠2를 2020년 4분기 중 출시 예정이며 공식 사이트, 페이스북, 세나TV 유튜브를 통해 다채로운 게임정보를 공개할 방침이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