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이버보안협회-한국환경체육청소년연맹, 청소년 성범죄예방 맞손


양 기관 업무협약 체결…"성범죄와 해킹 피해로부터 청소년 보호"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사)한국사이버보안협회(이사장 김현걸)와 (사)한국환경체육청소년연맹(총재 김평식, 이사장 유범진)이 지난 11일 ‘청소년 성범죄 예방 및 교육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이버 상의 성범죄와 해킹 등의 범죄 피해로부터 사회적 약자인 청소년들을 보호하고 △예방하기 위한 교육과 제도적인 장치 마련 △청소년들의 건전한 성가치관 조성 등을 목적으로 양 기관의 특화된 전문성을 살려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김현걸 한국사이버보안협회 이사장은 "사이버상의 범죄 피해는 사전에 인지하기가 매우 어려우며, 특히 나이 어린 청소년들의 적절한 피해 대처 방법을 몰라 잘못된 선택으로 자신의 의도와는 다르게 2차 범죄의 가해자로 전락해 버리는 등 그 피해의 심각성이 날로 증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이번 협약을 통해 청소년들이 더욱 안전하고 건전한 사이버 문화를 조성하는데 기관의 역량을 총 동원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국사이버보안협회와 한국환경체육청소년연맹이 '청소년 성범죄 예방 및 교육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업무 협약을 공동으로 체결한 한국환경체육청소년연맹 김평식 총재는 "코로나 19로 인해 청소년들의 교육환경이 비대면 교육으로 바뀌면서, 사이버 공간에 노출되기 쉬운 환경이 조성되었다"며 "이번 협약으로 청소년들의 사이버 범죄 및 범죄 피해 예방에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수 있게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로 한국환경체육청소년연맹은 △초중고 연령에 맞는 교육 프로그램 및 교육자료 개발 △온오프라인 교육 및 홍보 △피해자 구제 활동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한국사이버보안협회는 △성관련 아동·청소년 범죄, 인터넷 스포츠 도박, 온라인 암표 등 각종 사이버범죄에 대한 예방 교육프로그램 제공 △사이버상의 불법 성관련 사진·영상 등 콘텐츠 삭제 및 솔루션 제공 △몸캠, 스미싱, 보이스피싱 등 각종 피싱 피해 상담 및 피해자료 수집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사이버보안협회 이사인 압구정고등학교 김선규 교사는 "실제 학교현장에서 사이버 성폭력과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 심각성이 크지만 그에 따른 적절한 대처방안이 없는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하면서 "공신력있는 양 기관의 협력을 통해 청소년 대상 사이버 성범죄와 개인정보 유출 피해 예방과 현실적인 대응 조치 방안이 제도적으로 마련되게 된 국내 최초의 시도로서 큰 의미를 지닌다"고 이번 업무협약을 평가하였다.

김 교사는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교육현장의 변화에 맟추어 2020학년도 2학기부터 이번 협약의 내용들이 학교 교육과정 속에 반영되어 청소년 보호의 실질적인 제도로 안정적 정착될 수 있도록 실무 담당자로서 책임과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명진기자 p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