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주호영, "민주당·윤미향 비밀 공유했나…국정조사 추진"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위안부 할머니 피해 진상규명 TF 2차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주 원내대표는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활동 당시 부정 의혹을 받는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윤미향 씨 지키기에 급급한 속내가 궁금하다. 서로 밖에 알려지면 안 될 비밀을 공유한 것인가"라며 "국회가 열리면 우리들은 국정조사를 추진해서라도 진실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발언하는 곽상도 미래통합당 위안부 할머니 피해 진상규명 TF 위원장.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