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HOTO]'화제의 미녀골퍼' 유현주, 반박불가 명품 피지컬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 프로골퍼 유현주가 28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8회 E1 채리티 오픈(총상금 8억원, 우승상금 1억6천만원)' 1라운드 경기에 참석하고 있다.

총상금 8억원을 두고 펼쳐질 이번 대회에서는 최혜진(21,롯데), 박현경(20,한국토지신탁), 이다연(23,메디힐), 임희정(20,한화큐셀) 등 KLPGA를 대표하는 선수들 뿐만 아니라 안선주(33,모스버거), 이보미(32,노부타엔터프라이즈), 김세영(27,미래에셋), 배선우(26,다이와랜드그룹), 김효주(25,롯데), 이정은6(24,대방건설) 등 전 세계 각 투어에서 활약 중인 선수들이 우승을 다툰다.

경기 전 미모 체크~

스트레칭은 필수!

티샷 날리는 유현주.

시원한 티샷!

취재진들 향해 매력적인 미소~

심각한 미녀 골퍼.

그린을 살피며~

골프여신과 아이컨텍!

이천=정소희기자 ss0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