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 보면 귀여운데"…심은진, '센언니 이미지' 해명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가수 겸 배우 심은진이 자신의 '센언니 이미지'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서는 젝스키스 김재덕, 베이비복스 심은진, NRG 천명훈이 게스트로 출연, '응답하라 1997' 특집 코너로 꾸며졌다.

[MBC every1 방송화면]

이날 방송에서 MC 김용만은 "드라마에서 여러 캐릭터를 소화하다 보면 성격도 변하냐"고 묻자, 심은진은 "변하는 건 없다. 사람들이 베이비복스 때의 강렬한 이미지 때문에 굉장히 '센 언니'다, 무섭다고 하는데 한 번도 사람을 해친 적이 없다. 알고 보면 귀여운 면이 되게 많다"고 며 해명했다.

심은진은 현재 출연 중인 MBC 드라마 '나쁜 사랑'에서 밝고 코믹한 캐릭터를 연기 중이다. 또 실내건축산업기사 자격증을 보유해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활동하는가 하면 사진작가, 글 작가 등 다방면의 분야에서 활약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심은진은 베이비복스 2집 '야야야'로 데뷔, 걸크러시한 매력과 함께 수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대조영', '야경꾼 일지'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쳤으며, 현재는 MBC 아침드라마 '나쁜 사랑'에 출연 중이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