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20주년] "다가올 20년 더 번창할 것"…각 단체장들도 축하


나재철·김성진·유정아·김동훈 등…“인터넷 언론의 미래 향한 주춧돌”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이 창간 20주년을 맞은 아이뉴스24에 “다가오는 20년은 더욱 번창할 것”이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나 회장은 “아이뉴스24가 첫 창간한 2000년은 인터넷 신문이라는 개념이 생소했다”면서 “아이뉴스24는 시대의 변화를 먼저 이해하고 실행에 옮겼다”고 기억했다.

이어 나 회장은 “이후에도 아이뉴스24는 SNS·모바일 등 여러 플랫폼을 통해서 콘텐츠·문화 등에 강점을 둔 종합미디어로 발전해왔다”면서 “앞으로도 특유의 실행력으로 다가올 20년은 더욱 번창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기대했다.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

김성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장은 “방송·통신 최고경영자(CEO)들이 가장 신뢰하는 대한민국 대표 IT 전문지인 아이뉴스24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며 창간 20주년 기념 메시지를 전했다.

유정아 한국IPTV협회장도 축하 영상을 통해 “아이뉴스24의 창간 20주년을 축하한다”며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밝혔다.

김동훈 한국기자협회장은 “급변하는 언론 환경 속에서 젊은 패기를 앞세워 수많은 도전과 경험으로 쌓아온 아이뉴스24의 역사는 우리 인터넷 언론의 과거이자 미래를 향한 든든한 주춧돌이었다”고 평가했다.

김 회장은 이어 “새로운 도약과 변신을 통해 언론의 미래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아이뉴스24의 모습은 앞으로 더 높은 기대를 갖게 한다”면서 “아이뉴스24가 앞으로도 변화하는 언론 환경을 주도적으로 이끌어줄 거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김경원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대리는 “친구같은 언론 아이뉴스24의 창간 20주년을 축하한다”면서 “앞으로도 1인치 더 깊은 뉴스를 기대하겠다”고 전했다.

이밖에 이석래 한국인터넷진흥원 정보보호산업본부장 등도 아이뉴스24 창간 20주년을 축하하는 메시지를 보내왔다.

강길홍기자 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