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메이션애니웨어·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 빅데이터 공동연구

RPR 기술과 헬스케어 빅데이터 구축 역량 결합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13일 분당서울대병원과 헬스케어 빅데이터 공동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헬스케어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인공지능(AI) 및 머신러닝 기반 기술 관련 공동연구를 추진한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머신러닝 기반 RPA 기술 제공을 통해 분당서울대병원이 의료 빅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는 업무 프로세스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고도화된 디지털 의료 서비스 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

이영수 오토메이션애니웨어코리아 대표(좌)와 오창완 분당서울대병원 연구부원장 [사진=오토메이션애니웨어]

오창완 분당서울대병원 연구부원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머신러닝 기반의 RPA로 헬스케어 빅데이터 분석 및 연구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더 나아가 의료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영수 오토메이션애니웨어코리아 대표는 "헬스케어 빅데이터를 효율적으로 분석·적용하는데 RPA가 필수적인 기술 요소로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