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지점장 나서는 기보 임원진,"현장이 답이다"

3월까지 '1일 지점장' 행사 릴레이 진행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영업현장 직원과 소통을 통한 현장경영을 강화한다.

고객들의 목소리를 경영전략에 반영하기 위해 '1일 지점장'행사를 릴레이로 진행하기로 한 것. 이번 행사는 기보의 임원이 영업 현장에 나가서 보증상담과 현장출장을 통해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기보는 22일 시작으로 3월까지 임원이 전국 영업점을 릴레이 방문할 예정이다. 첫번째로 강낙규 전무이사가 22일 강원도 춘천지점으로 출근해 기업 대표와 상담하고 직원들과 신속한 보증지원을 위한 업무간소화 방안을 논의했다.

또 최근 재정립한 기관의 비전을 공유했다. 이어 기업 대표자와 직접 보증상담을 실시해 기보가 시행하는 사업들을 소개했으며, 강원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래디안 등 춘천 거두농공단지를 방문해 기업 현안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기보는 이번 '1일 지점장' 행사에서 제기된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해 향후 기보의 보증정책 수립과 고객만족 제고를 위한 제도개선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기보 관계자는 "기보는 중소·벤처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고객중심의 조직문화와 서비스혁신을 확산해 나가는데 보다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