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국환, 김동연 후보와 GTX-A 연장 공약 정책협약


[아이뉴스24 변준성 기자]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와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가 GTX-A 공약 이행 및 성남시 철도 교통 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협약식을 가졌다.

배 후보는 지난 11일,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함께 김포시에서 주최한 ‘경기도 25개 단체장 후보 윤석열 정부의 GTX 공약 파기 공동 대응 및 정책협약식’에 참석해 GTX-A 연장에 대해 정책협약식을 진행하고 성남시 철도 교통 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 대응을 선언했다고 12일 밝혔다.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가 지난 11일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앞줄 왼쪽에서 여섯번째)와 함께 김포시에서 주최한 ‘경기도 25개 단체장 후보 윤석열 정부의 GTX 공약 파기 공동 대응 및 정책협약식’에 참석해 협약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배국환 후보]

이들은 성남을 지나는 GTX-A 노선을 평택까지 연장해 분당지역에서 SRT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를 극대화하기로 했다.

이어 “윤석열 당선인 대변인이었던 김은혜 후보는 경기도민께 찬밥신세가 된 GTX 공약에 대해 사죄하라”고 요구하고 “김은혜 후보를 비롯한 국민의힘 경기지역 시장·군수 후보들은 윤석열 정부 눈치만 볼 것이 아니라 도민의 편에서 GTX 공약 이행을 요구하라”고 밝혔다.

/성남=변준성 기자(tcnew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