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일렉트릭-롯데글로벌로지스, 전기차 충전 사업 '맞손'


화물차량 급속충전·전력계통 안정적 운영·에너지효율 관리 등 MOU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LS일렉트릭이 롯데글로벌로지스가 전기차 충전 사업을 위해 손을 잡았다.

LS일렉트릭은 서울 중구 연세빌딩 롯데글로벌로지스 본사에서 롯데글로벌로지스와 '화물 운송 물류거점 특화 전기차 충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화물 운송 차량의 급속 충전 지원 ▲이를 뒷받침 할 수 있는 안정적인 전력 계통 운영과 에너지 효율 관리 ▲전기차 전환에 따른 물류 운영 프로세스 고도화 등 전기차 충전 사업과 관련한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LS일렉트릭 오재석 부사장(사진 왼쪽)과 롯데글로벌로지스 박찬복 대표가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LS일렉트릭 ]

또 친환경 물류 전환과 더불어 양사의 강점을 활용해 ▲LS일렉트릭의 물류 경쟁력 강화 ▲롯데글로벌로지스의 전력 및 자동화 경쟁력 강화에도 힘쓰기로 합의했다.

최근 전기차 충전 사업은 전기차의 급격한 확산을 맞아 기존 '충전기 설치'에서 '스마트 전력 인프라 구축·운영'으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오재석 LS일렉트릭 부사장은 "앞으로 충전 사업은 단순한 충전기 설치가 아니라,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효율적으로 운영·관리하는 종합 에너지 인프라 사업으로 고도화 될 것"이라며 "롯데글로벌로지스와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물류 분야에 특화된 충전 사업 모델을 선도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