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157가구 규모 '포레나 수원원천' 내달 분양


삼성디지털시티와 영흥공원 인접…광교·영통 더블생활권

포레나 수원원천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한화건설이 경기 수원에서 편리한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새 아파트를 선보인다.

한화건설은 수원 영통구 원천동 일원에 들어서는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을 분양한다고 26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0층, 2개 동, 전용 68~84㎡ 157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로 ▲68㎡ 117가구 ▲84㎡ 40가구로 전체 물량이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면적으로 구성됐다.

포레나 수원원천은 삼성디지털시티와 영흥공원을 품고, 광교·영통 더블생활권을 함께 누릴 수 있는 최적의 입지에 들어선다.

포레나 수원원천은 삼성로와 인접하다. 또 삼성디지털시티를 도보로 출퇴근할 수 있을 정도로 우수한 직주근접성을 갖췄다. 삼성디지털시티는 총면적 172만㎡에 달하는 대규모 산업단지다. 이곳에는 약 56개국 3만5천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단지 앞에는 축구장 약 70배 크기(50만㎡) 규모로 조성되는 영흥공원도 자리해 있어 입주민들은 쾌적한 산림욕을 집 앞에서 누릴 수 있다. 영흥공원은 대규모 수목원과 생태숲, 1.5㎞에 달하는 순환산책로와 체육시설 등이 갖춰지게 되는 곳으로 향후 수원을 대표하는 친환경 랜드마크 공원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또한, 광교와 영통 생활권에 속해 생활, 교통, 교육 등 편리한 생활 인프라를 입주와 동시에 누릴 수 있다.

포레나 수원원천은 다양한 광역 교통망도 이용할 수 있으며, 신규 교통망신설에 따른 수혜도 기대된다.

단지 주변에는 삼성로, 중부대로, 매영로, 영통로 등 지역 핵심도로들이 있다. 수원신갈IC·흥덕IC 등을 이용하면 경부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의 진·출입도 용이하다. 인덕원~동탄 복선전철(2026년 예정) 원천역(예정) 신설을 추진하고 있어 교통 편의성은 더욱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교육환경도 눈에 띈다. 단지에서 도보권 내에는 원일초등학교가 있다. 원일중학교와 매원고등학교, 청명고등학교 등 다양한 학군도 단지 주변에 형성돼 있으며 영통지구 학원가와 인접해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