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엄하던 양현석, 올해부턴 따뜻한 느낌"

지난 25일 정규 2집 '리턴' 발표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그룹 아이콘이 양현석에 대한 느낌이 달라졌다고 말했다.

아이콘은 26일 오전 서울 합정동의 한 카페에서 정규 2집 '리턴(RETURN)' 발매 인터뷰를 진행했다. 멤버들은 "회장님이 작년까지만 해도 엄하고 무서운 아버지 같았다면 올해부터는 한없이 따뜻한 느낌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와 직접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씀을 해주시기도 했다. 굉장히 편하게 커뮤니케이션 하고 있다. 요즘 들어 개그를 하시기도 한다. 더 편해지고 있다"며 "현실적인 조언도 해주신다. 활동을 준비하면서 많이 와닿았다. 큰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리턴'에는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를 비롯해 '뷰티풀', '돗대', '나쁜놈', '베스트 프렌드', '에브리싱', '안아보자', '잊지마요', 스페셜 보너스 트랙 '시노시작', '나를 사랑하지 않나요?', '저스트 고(JUST GO)', '롱 타임 노 시(LONG TIME NO SEE)' 총 12곡으로 구성됐다.

지난 25일 오후 6시 발매됐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