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가 IoT 헬스' 렌탈로도 판매


판매채널 다양화와 스마트 렌탈로 고객 확대 나서

[민혜정기자] KT는 제휴마케팅과 스마트 렌탈 제도 도입을 통해 '기가(GiGA) IoT 헬스 제품(바이크, 골프퍼팅, 체중계 3종, 헬스밴드)에 대한 판매활동을 강화한다고 9일 발표했다.

이를 위해 KT는 서울과 수도권에 19개의 피트니스 클럽을 운영하고 있는 '새마을 피트니스'과 제휴를 맺고 '체지방계 플러스' 무료 체험 및 판매 프로모션을 전 지점에서 진행 중에 있다.

또 KT는 자전거 전문업체인 알톤스포츠와 협력해 알톤스포츠의 직영점과 직판 대리점에서 고객들이 헬스 바이크를 체험하고 바로 구매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현재 홈플러스 직염점 16곳과 직판 대리점 25곳에서 체험 및 구매가 가능하며, 향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KT는 GiGA IoT 헬스 제품들을 사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 렌탈 제도를 도입했다. 스마트 렌탈 제도는 GiGA IoT 헬스 제품에 대해 36개월 할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써, 해당 제도를 이용하는 고객은 GiGA IoT 헬스 골프퍼팅 및 바이크를 각각 월 1만원대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KT는 IoT 헬스 상품 출시 외에도 이달 말 업데이트 예정인 헬스바이크 게임을 통해 보다 다양한 즐거움을 고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바이크 경주를 실감나게 즐길 수 있는 마스터즈2, 달리는 고양이 캐릭터가 아이템을 먹는 캐츠런, 플리피쉬 게임 등을 올레tv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김근영 KT 홈 IoT 사업담당 김근영 상무는 "GiGA IoT 헬스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까지 할 수 있는 제휴 매장의 확대로 고객들이 직접 그 효용을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헬스테인먼트 분야에 대한 라인업과 콘텐츠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