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경북 구미에 5세대 조명용 OLED 신규라인 투자


송영권 전략·마케팅그룹장 "OLED 시장에서 선도적 시장 지위 확보할 것"

[양태훈기자]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는 17일 경북 구미 공장에 5세대 조명용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신규라인 투자를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신규라인 투자는 세계 최초의 5세대(가로 1천mm, 세로 1천200mm) 조명용 OLED 라인 투자로, LG디스플레이는 기존 구미 지역의 노후화된 공장을 활용해 투자 효율성을 극대화 할 계획이다. 생산물량은 월 1만5천 장 수준으로, 내년 상반기 중 본격 양산에 돌입한다.

LG디스플레이는 5세대 신규 조명용 OLED 라인을 통해 OLED 조명 생산량을 기존 대비 30배 확대, 규모의 경제를 통한 가격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12월 LG디스플레이는 OLED 시장 및 사업 전반에 대한 경쟁력 강화를 위해 LG화학으로부터 OLED 조명 관련 사업을 양수, 차세대 OLED 조명사업의 본격화를 선언한 바 있다.

OLED 조명은 유기물의 자체 발광 특성을 활용해 기존 조명 대비 전력 소모와 발열이 적고, 환경 친화적인 게 특징인 제품이다. 투명과 플렉서블 구현이 용이, 디자인에 대한 자유도가 높아 다양한 분야의 시장 창출이 가능하다는 것도 강점이다.

LG디스플레이는 그동안 OLED 디스플레이 생산에서 축적한 기술 노하우 및 생산능력을 기반으로 OLED 조명과의 시너지를 창출해 OLED 시장에서 선도적 시장 지위를 확보한다는 복안이다.

특히, OLED 조명을 차량용 디스플레이와 함께 토털솔루션 제공해 신규고객 및 고부가가치를 창출한다는 전략이다.

LG디스플레이 송영권 전략·마케팅그룹장 전무는 "OLED 조명사업은 LG디스플레이가 미래 성장 동력으로 집중 육성키로 한 OLED 시장 및 고객에 대한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그 동안 OLED 패널 생산에서 축적한 기술 노하우 및 생산능력을 기반으로 OLED 조명과의 시너지를 창출해 OLED 시장에서 선도적 시장 지위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유비산업리서치에 따르면 OLED 조명 시장은 올해 1억3천500만 달러(한화 1천589억2천200만 원) 규모에서 오는 2020년에는 16억 달러(한화 1조8천835억2천만 원)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