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카메라 기술 집약체 '엑스페리아Z3' 출격


사양은 전작과 비슷하고 카메라·오디오 성능 '업'

[민혜정기자] 소니가 카메라 기술을 집약한 전략 스마트폰 '엑스페리아Z3'를 공개했다.

소니는 3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국제가전전시회(IFA)를 앞두고 기자회견을 열어 '엑스페리아Z3'를 비롯한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하반기에 출시할 모바일 제품을 공개했다.

'엑스페리아Z3'는 5.2인치 풀HD 디스플레이, 스냅드래곤 801 프로세서, 2천만화소 등 전작 '엑스페리아Z2'의 사양과 크게 다르지 않다. 전작처럼 방수와 방진 기능을 지원한다. 두께가 7.3mm로 1mm 정도 얇아졌고, 무게가 152g으로 6g가량 가벼워졌을 뿐이다. 화이트·블랙· 코퍼·실버그린 색상으로 출시된다.

그러나 소니는 '엑스페리아Z3'가 카메라, 오디오 등 자사 기술력이 집약된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세계 최초로 PS4 리모트 플레이를 통해 스마트폰에서 PS4 게임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제품이기도 하다.

소니는 이날 '엑스페리아Z3'를 가볍게 만든 '엑스페리아 Z3 컴팩트'도 공개했다. 이 제품은 한 손으로 사용하기에 적당한 4.6인치 크기에 무게가 129g에 불과하다. 방진과 방수 성능을 갖추고 있으며 화이트, 블랙, 오렌지, 그린의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두가지 제품 모두 모바일용 3.2분의 1인치 엑스모어(Exmor) RS CMOS 이미지 센서, 모바일용 비온즈 프로세싱 엔진 및 새로운 25mm 광각 G-렌즈 등 소니의 앞선 카메라 기술을 탑재했다.

이같은 기술들은 결합돼 선명하고 디테일이 살아있는 사진과 동영상을 만들어낸다. 감도(ISO) 1만2천800의 고감도와 소니의 강화된 스테디샷(SteadyShot™) 기술은 노이즈와 흔들림을 최소화해 생생한 화질을 선사한다.

오디오 기술로는 두 기종 모두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 (High Resolution Audio)를 헤드폰 잭을 통해 직접 출력하고, 소니의 획기적인 DSEE HX 기술이 적용돼 저음질 음악 파일(MP3, AAC)을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에 가까운 음질로 들을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또 노이즈 캔슬링 기술이 적용돼 주변 소음을 약 98%까지 줄여준다.

'엑스페리아 Z3'와 '엑스페리아Z3 컴팩트'는 올 가을부터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엑스페리아Z3'의 보급형 모델 '엑스페리아 E3'도 모습을 드러냈다. 'E3'는 'Z3'의 디자인에 화이트, 블랙, 라임 및 코퍼를 비롯한 다양한 색상으로 출시된다. 4.5인치 화면에 500만 화소 카메라, 퀄컴 스냅드래곤(Snapdragon™) 400 프로세서와 쿼드를 탑재했다.

히라이 가즈오 소니 사장은 "소니가 최근 출시한 제품들은 단순히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는 대신 사람들이 기술과 상호작용하는 방식을 반영한다"며 "소비자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것에 그치지 않고 기술을 통해 감동을 불러 일으키겠다"고 말했다.

베를린(독일)=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