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녹스' 태블릿으로 중남미 교육 시장 공략


녹스 EMM 최초 적용한 태블릿과 교육 솔루션 제공

[김현주기자] 삼성전자가 기업용 솔루션 '녹스'를 탑재한 태블릿으로 중남미 교육 시장을 공략한다.

삼성전자는 중남미 카리브해 연안에 위치한 트리니다드토바고에 삼성 스쿨, 클라우드 기반의 MDM(모바일 디바이스 매니지먼트) 솔루션인 녹스 EMM(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매니지먼트)을 적용한 갤럭시 노트 10.1 2014 에디션을 공급한다고 20일 발표했다.

삼성은 우선 7월까지 트리니다드토바고 20개 학교에 갤럭시 노트 10.1 2014 에디션을 공급하고 향후 트리니다드토바고 전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은 갤럭시 태블릿에 녹스 EMM을 최초로 적용하고 교육 솔루션인 삼성 스쿨, 제품 보증 프로그램인 모바일 케어와 함께 패키지 형태로 제공한다. 이 회사는 이를 계기로 향후 중남미 교육 시장 공략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새롭게 선보인 녹스 2.0에서 지원되는 녹스 EMM은 클라우드 기반의 MDM 솔루션이다. 별도 서버를 구축할 필요 없이 편리하게 MDM을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이인종 전무는 "녹스 EMM은 편리한 사용성을 바탕으로 교육 관련 애플리케이션 설치, 유해 컨텐츠 접근 차단, 기기 위치 확인을 통한 분실 방지 등 교육 현장에서 스마트 환경을 구축하는 데 앞장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김종신 상무는 "이번 공급을 계기로 모바일 기기는 물론 토털 솔루션을 선보이게 됐으며, 삼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교육을 통해 중남미 지역 교육 환경 향상에도 기여하겠다"고 언급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19~20일 이틀간 트리니다드토바고에서 열리는 교육 관련 행사 'Virtual Educa'에 참가해, 중남미 18개국 교육부 장관들에게 삼성전자 스마트 기기와 교육 솔루션의 우수성을 알리고 공급 확대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김현주기자 hanni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