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하다 결혼까지…'타이니팜' 이용자 커플 탄생


[이부연기자] 모바일 소셜네트워크게임(SNG) '타이니팜' 남녀 이용자가 실제로 사랑을 키워 결혼까지 한 사례가 이목을 끌고 있다.

컴투스(대표 박지영)가 개발해 서비스 중인 '타이니팜' 게임의 계정명 'badasan'와 'ANEMONELOVE'는 같은 회사 동료로, '타이니팜' 런칭 초기에 회사 내에서 '타이니팜'을 즐겨 하는 사람이 둘 밖에 없었다고 한다.

이들 커플 모두 레벨 39의 높은 레벨 이용자로, 서로의 게임 속 목장을 방문하며 애정 포인트를 교환 하는 등 도움을 주고받았다. 또 함께 만난 자리에서도 '타이니팜'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이어나갔다고 한다.

지난 15일 열린 이들의 결혼식에서는 '타이니팜' 게임 음원이 사용됐고 컴투스는 '예쁜 목장을 꾸민 당신, 이젠 예쁜 가정을 꾸미세요'라는 재치 있는 축하 메시지가 담긴 화환을 전달했다. 또 타이니팜 개발팀에서도 애정 포인트 999개와 레어 아이템인 '페가수스'를 각각 선물하며 게임을 통한 축하의 메시지도 함께 전달했다.

컴투스 관계자는 "'타이니팜'이 소셜 게임의 특성상 여성 유저들 수가 많고, 유저가 단순히 자신의 목장을 키우는 데만 몰두하기 보다 다른 유저들과 게임을 통한 다양한 유대를 나도록 유도한다"면서 "기존 모바일 게임에서는 보기 힘들었던 이런 사례가 나올 수 있었던 것"이라고 말했다.

'타이니팜'은 다양한 동물을 키워나가며 자신만의 목장을 경영하는 모바일 SNG로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티스토어, 올레마켓, U+앱마켓을 통해 서비스 되고 있으며, 애플 앱스토어 국내 매출 순위 1위에까지 오르기도했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