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기업, KT에서 사무실 구하세요"


[강은성기자] 창업을 하면 초기에 가장 많이 드는 비용중의 하나가 사무실을 임대하고 각종 사무집기를 구입하는 비용이다.

KT는 1인 기업 및 소호기업의 창업을 위해 사무공간 및 사무토탈서비스를 저렴하게 임대해주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일 발표했다.

이번에 오픈하게 되는 올레 서비스드 오피스 목동센터는 지난 2010년 9월 경기도 성남지역에 설립한 모란센터에 이은 두번째 특화된 사무공간으로, 화상회의시스템과 IT인프라가 완비되어 있을 뿐 아니라 사무용가구, 기기, 그리고 일부 서무지원도 이용이 가능하도록 다양한 사무제반 여건을 갖췄다.

특히 이번에 오픈하는 목동센터의 경우 먼저 오픈한 모란센터보다 입주가능 업체 수를 40여개 사로 늘렸으며 1인창업기업용 사무실 20여실, 3-5인용 20여실, 10인 이상 25인 미만의 창업기업용으로 3개실을 구성했다.

같은 건물에는 소규모 영상콘텐츠제작자들을 위해 KT가 지난 1월 오픈한 올레미디어스튜디오가 있어 같은 건물에서 촬영관련 장비 및 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KT는 올 하반기에 부산, 대구지역에도 스마트 웹개발 등으로 특화된 오피스를 추가로 구축할 계획이며 단계적으로 대전, 광주 등으로도 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향후 구축될 센터에도 첨단 화상회의시스템을 갖춰 비슷한 업종 업체들 간에는 지역적 한계를 넘어서 지식공유 및 프로젝트도 공유, 협업할 수 있도록 해 전국적인 IT생태계로 성장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센터 입주 및 관련사항은 1577-6135(고객센터)나 인터넷 사이트(servicedoffice.kt.com)을 통해 확인가능하다.

강은성기자 esth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