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바이오분야 국내 최대 국제 전시·컨벤션 열린다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4 개막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바이오분야 국내 최대 국제 전시·컨벤션 행사 중 하나인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BIX) 2024’가 10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는 한국 바이오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BIX를 2020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BIX는 국내․외 바이오 산업의 모든 밸류체인을 아우르는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전 세계 기업과 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최신 바이오 비즈니스 전략, 기술과 시장 동향을 공유한다. 비즈니스 파트너링과 오픈 이노베이션까지 지원해왔다.

올해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론자 등 글로벌 CDMO(위탁개발생산) 기업과 머크, 써모피셔, 싸토리우스 등 세계적 바이오 소부장 기업을 포함해 역대 최다인 총 250개 기업(450개 부스)이 참여한다.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4 개막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사진=산업부]
강경성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4 개막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사진=산업부]

2022년 리투아니아 경제혁신부 차관, 2023년 라트비아 경제부 장관에 이어 올해에는 튀르키예 산업기술부 차관이 BIX 2024 개막식에서 축사를 하는 등 세계 각국과 바이오 분야의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튀르키예와 교역액은 2023년 기준 104억 달러로 역대 최대를 기록하는 등 양국 간 경제교류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튀르키예가 자국 최초의 바이오 클러스터를 조성 중에 있어 양국 바이오 기업 간 협력 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강경성 1차관은 개막식 축사를 통해 “바이오산업은 제2의 반도체이자 미래 성장동력산업으로 정부에서 바이오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과 36조3000억원의 바이오 분야 민간투자 계획 발굴 등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며, 글로벌 협력에도 적극 나서겠다”며 “BIX 2024가 국내·외 바이오 기업 간 비즈니스 협력의 장이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바이오분야 국내 최대 국제 전시·컨벤션 열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