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원희룡, 당권 도전…"당정, 민심 받드는 개혁 이뤄야"


與 당권, '다자 경쟁' 예고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 [사진=아이뉴스24 DB]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 [사진=아이뉴스24 DB]

[아이뉴스24 김보선 기자]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이 20일 국민의힘 차기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하겠다고 공식 선언했다.

원 전 장관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지난 총선 패배 이후 대한민국과 당의 미래에 대해 숙고한 결과 지금은 당과 정부가 한마음 한뜻으로 총선을 통해 나타난 민심을 온전히 받드는 변화와 개혁을 이뤄내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전당대회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전당대회는 내달 23일 치러진다. 한동훈 전 위원장, 나경원 의원, 윤상현 의원, 원희룡 전 장관 간 다자 경쟁이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서울 여의도 대선빌딩에 전대 선거 캠프를 꾸린 한동훈 전 위원장은 오는 23일 국회에서 당 대표 출마를 공식 선언할 예정이다. 나경원, 윤상현 의원도 출마를 위한 막판 고심 중이다.

/김보선 기자(sonnta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원희룡, 당권 도전…"당정, 민심 받드는 개혁 이뤄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