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투표용지 들고나가다 제지당하자…선거관리원 폭행한 40대


인천 계양경찰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

[아이뉴스24 김효진 기자] 4·10 총선 투표소에서 선거관리원을 폭행한 혐의로 4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본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사진=아이뉴스DB]
본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사진=아이뉴스DB]

10일 인천 계양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40대 여성 A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9시 50분께 인천시 계양구 한 투표소에서 선거관리원인 40대 여성 B씨를 한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2개 투표용지 가운데 1개를 기표하지 않은 채 기표소 밖으로 들고 나오다가 B씨와 실랑이를 벌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인천에서는 해당 건을 포함해 총 46건의 투표 관련 신고가 들어왔고, 경찰은 이 중 5건을 조사하고 있다. 나머지 41건은 현장에서 종결 처리했다.

앞서 강화군에서는 이장이 유권자들을 차량에 태워 투표소에 데려다줬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입건 전 조사(내사)를 하고 있다.

이날 오전 부평구 한 투표소에서는 투표함 바꿔치기가 의심된다며 소란을 피운 7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되기도 했다.

/김효진 기자(newhjnew@inews24.com)

2024 iFORU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투표용지 들고나가다 제지당하자…선거관리원 폭행한 40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