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베스핀글로벌, 김포국제공항에 AI 챗봇 서비스 공급


베스핀글로벌 대화형 AI 플랫폼 '헬프나우' 도입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베스핀글로벌은 한국공항공사가 관리∙운영하는 김포국제공항의 챗봇 시범 서비스에 적용되도록 자사의 대화형 AI 플랫폼 '헬프나우(HelpNow)'를 성공적으로 공급했다고 26일 밝혔다.

한국공항공사가 관리·운영하는 김포국제공항의 AI 챗봇 시범 서비스에 베스핀글로벌의 헬프나우가 적용됐다. 한국공항공사 챗봇 서비스 화면 캡처. [사진=베스핀글로벌]
한국공항공사가 관리·운영하는 김포국제공항의 AI 챗봇 시범 서비스에 베스핀글로벌의 헬프나우가 적용됐다. 한국공항공사 챗봇 서비스 화면 캡처. [사진=베스핀글로벌]

이번에 선보인 김포국제공항의 챗봇은 공항 이용, 항공사, 출입국, 주차, 상업 시설 등 공항 이용객이 자주 묻는 질문에 대해 최적의 답변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이용객이 현재 김포국제공항의 주차 가능 여부를 질문할 경우, 실시간 주차 상황을 알 수 있는 링크를 알려준다.

이처럼 챗봇 서비스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즉각적이고 정확한 공항 관련 정보를 365일 24시간 내내 지원함으로써, 이용객들의 공항 이용 경험을 혁신적으로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

헬프나우는 대화형 AI 서비스 구축과 운영을 위한 통합 플랫폼이다. 구글 다이얼로그플로우, AWS 렉스,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루이스(Luis), IBM 왓슨 등 자연어 이해(NLU) 엔진을 통해 사용자의 언어를 신속하게 이해할 수 있다. 또 오픈AI의 GPT-4, 구글 팜2(PaLM2), 네이버 하이퍼클로바X 등 가장 우수하고 뛰어난 LLM(대규모 언어 모델)을 선별 연동해 단순 문답 방식(FAQ)이 아니라 사람과 실제로 대화하는 것과 같은 고품질의 대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한다.

또 헬프나우는 사전 정보를 생성형 AI에 학습시킨 뒤, LLM과 RAG(검색 증강 생성) 기술을 통해 데이터베이스에서 질문과 관련된 정보를 검색, 질의와 가장 유사한 내용의 답변을 찾아 전달한다. 생성형 AI, 보유 데이터, LLM과 보유 데이터의 결합 등 답변의 범위를 선택하여 설정하는 것도 가능하다.

박승호 베스핀글로벌 이사는 "헬프나우는 고객이 보유한 데이터와 최신 AI 기술을 활용하여 가장 탁월하고 정확한 답변을 지원한다"면서 "헬프나우를 통해 AI 챗봇을 도입한다면 고객 경험 개선은 물론, 기존 챗봇과는 차별화되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베스핀글로벌, 김포국제공항에 AI 챗봇 서비스 공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