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카카오모빌리티, 편의점 4사와 '맞손'…전자 광고판에 광고 플랫폼 접목


편의점에 설치된 전자 광고판(디지털 사이니지) 9천300여 개에 광고 플랫폼 접목
편의점 4사 통합 광고 상품 기획·출시 계획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BGF네트웍스, GS넷비전, 세븐일레븐, 이마트24와 '리테일 테크 및 광고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왼쪽부터 최은용 이마트24 상무, 황환조 BGF네트웍스 대표,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총괄 부사장, 권기환 GS넷비전 대표, 손승현 세븐일레븐 상무가 업무협약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모빌리티]
왼쪽부터 최은용 이마트24 상무, 황환조 BGF네트웍스 대표,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총괄 부사장, 권기환 GS넷비전 대표, 손승현 세븐일레븐 상무가 업무협약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와 편의점 4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씨유(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편의점 매장 내외부에 설치된 디지털 사이니지(전자 광고판) 9천300여 개에 카카오모빌리티 광고 플랫폼을 접목한다.

이를 통해 리테일 테크(소매 유통 사업에 정보통신기술 접목) 기반 광고 사업을 고도화하고 편의점 4사 통합 광고 상품을 기획해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라스트마일(최종 목적지 도착 직전 구간) 및 리테일 테크 분야에서 협업할 수 있는 기회를 구체화하고 장기적으로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총괄 부사장은 "카카오모빌리티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과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향후 버스, 지하철, 옥외 전광판 등 보다 다양한 이동 맥락에서 소비자와 광고 생태계 참여자 모두를 만족시키는 마케팅 플랫폼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유림 기자(2ycleve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카카오모빌리티, 편의점 4사와 '맞손'…전자 광고판에 광고 플랫폼 접목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