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그라비티, 1분기 매출 1649억원…'라그나로크' IP가 견인


영업이익 433억원 기록…2분기부터 신작 러시

[사진=그라비티]
[사진=그라비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그라비티는 2023년 1분기 매출 1천649억원, 영업이익 433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86.2%, 94.1% 증가했고 전분기 대비 매출은 6.3%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11.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분기 온라인 부분 매출 증가는 태국과 한국 지역의 '라그나로크 온라인' 매출 증가가 영향을 미쳤다. 모바일 부분의 경우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의 '라그나로크 오리진' 매출 증가와 올해 1월 한국에 론칭한 '라그나로크X: 넥스트 제너레이션'의 매출이 기여했다.

그라비티는 2023년 2분기 및 하반기에도 다양한 플랫폼과 장르의 게임들을 전세계에 선보일 계획이다. 먼저 MMORPG 라그나로크 오리진은 4월 6일 동남아시아 론칭 이후 양대 마켓 무료 인기 게임 순위 및 최고 매출 상위권에 올랐다. 4월 25일에는 자회사 그라비티 네오싸이언과 미투온이 공동 개발하고 미투온에서 퍼블리싱 하는 수집형 RPG 'X히어로즈: NFT 워'를 한국과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지역에 정식 론칭했다.

이와 함께 판타지 스토리 RPG '라그나로크: 더 로스트 메모리즈'를 5월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 선보인다. 최근 구글 플레이 및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을 시작한 모바일 방치형 게임 '위드: 웨일 인 더 하이'는 2분기 글로벌에 론칭할 예정이다. '라그나로크M: 이터널 러브'는 오는 4분기 베트남 지역에, 라그나로크 오리진은 4분기 글로벌 지역 론칭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이외에도 P2E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블록체인 게임 '라그나로크 포링 머지 NFT'를 4분기 글로벌 지역에, '라그나로크 랜드버스'를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자회사 그라비티 네오싸이언에서 개발한 멀티 플랫폼 MMORPG '라그나로크V: 리턴즈'도 추후 PC 및 스팀, 모바일에서 새로운 버전으로 선보이기 위해 준비 중이다.

그라비티는 "2023년 2분기 및 하반기에도 라그나로크 IP 타이틀을 포함한 다채로운 장르의 타이틀을 다양한 플랫폼에서 선보이며 호실적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라그나로크 IP 타이틀의 서비스 지역 확장 외에도 PC 및 콘솔 게임 론칭, 스칼롭스 프로젝트, 골프 몬스터즈, IP 활용 사업 등 다방면의 사업을 통해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꾸준히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그라비티, 1분기 매출 1649억원…'라그나로크' IP가 견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