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T-에픽게임즈,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


건설 국토·유통 커머스·게임 메타버스 3개 그룹 구성…

[아이뉴스24 박소희 기자] KT는 대한민국이 주도하는 디지털트윈 산업 육성과 확산을 위해 19개 기업∙기관∙대학과 강남구 안다즈 호텔에서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KT는 대한민국이 주도하는 디지털트윈 산업 육성과 확산을 위해 19개 기업·기관·대학과 강남구 안다즈 호텔에서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KT 로고. [사진=KT]
KT는 대한민국이 주도하는 디지털트윈 산업 육성과 확산을 위해 19개 기업·기관·대학과 강남구 안다즈 호텔에서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KT 로고. [사진=KT]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식은 KT와 언리얼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공동으로 주관하고 메가존클라우드, DL이앤씨를 비롯해 네이블커뮤니케이션즈,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모빌테크, 빗썸메타, 삼우이머션, 스타랩스, 어도비코리아, 이지스, 자이언트스텝, 클로버추얼패션, 하이브IM, 홍익대학교, ETRI, OGN, TCAG 총 19개 기업∙기관∙대학이 참여한다.

디지털트윈(Digital Twin)이란 현실 세계의 사물을 가상 세계에 그대로 구현하는 것을 말한다.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은 ▲디지털트윈 활용 분야 개척 ▲산업 표준 형성▲국내 생태계 구축에 목표를 둔다. 이를 위해 산업 도메인별로 건설 국토·유통 커머스·게임 메타버스 3개의 디지털트윈 그룹을 운영한다. DT별 리더를 선임해 그룹내 파트너사들과 다양한 협업 사례(USECASE)를 만들어 낼 예정이다.

특히 KT는 클라우드 스트리밍 기술을 제공하고 5G 등 통신 최적화를 지원한다. KT는 국내 유일 자체 클라우드 스트리밍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기술은 대용량의 콘텐츠를 클라우드 서버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디바이스 제약 없이 제공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참여 파트너들은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교류를 통해 대한민국의 디지털트윈 기술을 발전시키고 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으며,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에 참여를 원하는 기업·지자체 등이 있다면 워킹그룹 파트너를 계속 늘려나갈 계획이다.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을 공동 주관하는 에픽게임즈 코리아의 박성철 대표는 "언리얼 엔진은 개방적이고 진보된 리얼타임 3D 툴로 기술 혁신의 시대에 초고품질의 인터렉티브 콘텐츠를 만들 수 있도록 돕는 기술"이라며 "언리얼 엔진을 통한 국내 디지털트윈 산업 활성화를 위해 워킹그룹 내에서 다양한 사례를 공유하고 참여하는 파트너들의 기술 경쟁력 향상을 위해 협력하겠다"고 언급했다.

박정호 KT 커스터머DX사업단장(상무)은 "KT의 대용량 실시간 스트리밍 기술을 통해 디지털트윈이 적용된 다양한 초실감형 콘텐츠가 차별화된 서비스로 확산될 것"이라며 "앞으로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과 함께 디지털트윈 기술 및 서비스 발전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소희 기자(cowhe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T-에픽게임즈, 'K-디지털트윈 워킹그룹' 출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