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손흥민 2경기 연속골…토트넘, 본머스에 2-3 역전패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위르겐 클린스만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지켜보는 앞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손흥민은 1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 EPL 31라운드 본머스와 홈경기에서 전반 14분 선제골을 넣었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본머스와의 31라운드 경기 전반 14분 선제골(리그 8호)을 넣고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토트넘은 후반 추가시간 실점하며 2-3으로 패했다. [사진=뉴시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본머스와의 31라운드 경기 전반 14분 선제골(리그 8호)을 넣고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토트넘은 후반 추가시간 실점하며 2-3으로 패했다. [사진=뉴시스]

해리 케인, 데얀 쿨루셉스키와 삼각편대를 이룬 손흥민은 역습 상황에서 득점을 만들었다. 이반 페리시치가 왼쪽을 돌파한 이후 내준 공을 손흥민이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30라운드 브라이턴 앤드 호브 앨비언전에서 아시아 선수로는 처음으로 EPL 100호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두 경기 연속골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리그 8호골로 7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까지 2골만을 남겨뒀다.

과거 토트넘에서 활약한 바 있는 클린스만 감독은 현장에서 손흥민의 득점을 지켜봤다.

하지만 손흥민의 활약에도 토트넘은 본머스에 2-3로 패하며 체면을 구겼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 잉글리시드프리미어리그(EPL) 본머스와의 31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전해 공을 몰고 있다. 손흥민은 전반 14분 선제골(리그 8호)을 넣으며 활약했으나 팀은 2-3으로 패했다. [사진=뉴시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 잉글리시드프리미어리그(EPL) 본머스와의 31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전해 공을 몰고 있다. 손흥민은 전반 14분 선제골(리그 8호)을 넣으며 활약했으나 팀은 2-3으로 패했다. [사진=뉴시스]

손흥민은 선제골을 기록한 이후에도 날렵한 움직임을 선보이며 본머스를 괴롭혔다. 전반 21분 드리블로 왼쪽 측면을 무너뜨린 뒤 시도한 왼발 슈팅은 본머스 골키퍼 네투 무라라의 선방에 막혔다.

전반 23분 손흥민의 침투 패스에 이은 케인의 슈팅도 골키퍼를 뚫어내지 못했다.

격차를 벌리지 못한 토트넘은 전반 35분 센터백 클레망 랑글레가 부상으로 쓰러지는 악재가 따랐다.

결국 토트넘은 전반 38분 동점을 허용했다. 수비 지역에서 공을 빼앗겼고, 본머스가 빠르고 간결한 역습으로 1-1을 만들었다.

토트넘은 후반 6분 역전도 내줬다. 도미닉 솔랑케가 동료와 패스 플레이로 토트넘 수비진을 흔들었고 오른발로 팀에 리드를 안겼다.

토트넘은 후반 43분 아르나우트 단주마의 왼발 슈팅으로 2-2 동점을 만들었지만 후반 추가 시간 당고 와타라에게 실점하며 고개를 떨궜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손흥민 2경기 연속골…토트넘, 본머스에 2-3 역전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