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나도 에스파다' IMC게임즈, 위메이드에 위믹스 온보딩 협약


그라나도 에스파다, 트리 오브 세이비어 등 제작

[사진=위메이드]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위메이드가 IMC게임즈와 위믹스 온보딩을 비롯, 블록체인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발표했다.

2003년에 설립된 IMC게임즈(대표 김학규)는 2006년 역할수행게임(MMORPG) '그라나도 에스파다'를 제작한 회사다. 2015년에는 '트리 오브 세이비어'를 제작했으며, 지난해 12월에는 모바일 버전인 '트리 오브 세이비어M'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losed Beta Test)를 진행한 바 있다.

김학규 IMC게임즈 대표는 "탈중앙화라는 블록체인의 핵심가치는 MMORPG라는 장르가 초기부터 추구했던 이상"이라며 "블록체인 기술이 유저의 편의와 권리를 보호하고 흥미로운 게임세계를 만드는데 활용될 수 있는 시스템을 플랫폼 선도자인 위메이드와 함께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위믹스 플랫폼에서 '미르4'를 포함한 블록체인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서비스하고 있다. 게임을 즐기며 재화를 얻는다는 패러다임 'P&E(Play and Earn)'를 제시하며 올해 말까지 위믹스 토큰을 기축통화로 사용하는 게임 100개를 서비스한다는 목표를 내세우고 있다.

/박예진 기자(true.ar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