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 마스크, 코로나 방지시간 고작 20분…'KF94' 써야만 효과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미국 전문가들이 코로나19의 효과적인 예방을 위해 우리 'KF94' 등급에 해당하는 'N95' 마스크를 사용할 것을 권고했다. 'N95' 마스크는 미국 직업안전위생국(NIOSH)이 인증한 마스크로, 우리 'KF94' 등급 마스크와 같은 수준이다.

전문가들은 단순 천 마스크나 의료용 홑겹 마스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사실상 무용지물이라고 지적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은 지난 2일(현지시각) 코로나19 확진 환자와 같은 공간에 있을 때 마스크 종류에 따른 감염 시간을 조사한 미국 산업위생전문가협의회(ACGIH)의 분석 결과를 소개했다.

[베이징=AP/뉴시스] 중국 베이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쓴 동료들과 함께 걷던 한 여성이 답답한 듯 마스크를 벗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자와 비감염자가 같은 공간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고 있을 때, 코로나19 감염에 필요한 만큼의 바이러스가 비감염자에게 옮겨 가는 데는 겨우 15분 밖에 안 걸린 것으로 조사됐다.

감염자와 비감염자 중 한 사람이 천 마스크를 착용한 경우엔 바이러스의 전파 시간이 5분 가량 늘어났다. 두 사람 다 천 마스크를 썼다면 전파에 7분의 시간이 더 늘어난 27분이 걸렸다.

둘 중 한명만 천 마스크를 쓰거나, 둘 다 천 마스크를 착용했더라도 코로나19 바이러스 전파에 고작 30분도 안걸린 셈이다.

반면 천 마스크가 아닌 N95 마스크를 착용했을 경우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전파 시간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감염자와 비감염자 중 한 사람이라도 N95 마스크를 착용해 바이러스 통과율을 10% 수준으로 통제하면 적어도 25시간이 지나야만 바이러스 전파가 일어났다. 감염자와 비감염자 모두 N95 마스크를 각자 얼굴에 꼭 맞게 착용했을 경우(통과율 1%로 봉쇄)엔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에 필요한 시간이 무려 2500시간까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결과에 대해 라누 딜런 브리검 여성병원 의사는 “(마스크를) 아예 안 쓰는 것보다는 뭐라도 쓰는 것이 낫지만, 천 마스크나 수술용 마스크는 N95 마스크만큼 방어력이 나오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미국 내 전문가들 사이에선 천 마스크가 코로나19의 새 변이인 오미크론 확산 방지에 효과가 없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모니카 간디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대의 감염병 전문가는 “모든 사람이 천 마스크만, 혹은 (한 겹짜리) 수술용 마스크만 쓴다면 사실상 아무것도 안 쓴 거나 마찬가지”라고 우려했다. 이어 “바이러스에 노출되기 싫다면 제대로 된 마스크를 써야 한다”며 “N95, KF94, KN95(중국의 KF94 수준 보건용 마스크) 등급의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전문가들은 다만 KF94 등급의 마스크가 없다면 수술용 마스크와 천 마스크를 겹쳐 착용하는 방식으로 바이러스 전파에 대한 방어 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