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픽셀 '그랑사가',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 금상 수상


유튜브 조회수 1080만회 돌파 '연극의 왕'…창의적인 기획과 성과 인정받아

[사진=엔픽셀]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엔픽셀(공동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모바일 게임 '그랑사가'에서 출시에 맞춰 진행한 광고 캠페인 '연극의 왕'이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디지털영상 부문 금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발표했다.

대한민국광고대상은 올해로 28회째를 맞이한 한국 광고업계의 최고 권위 시상식으로 TV영상, 디지털영상 등 13개 부문에서 우수 작품을 선정한다. 그랑사가는 영상을 활용한 창의적인 기획을 높이 평가받아 2021년 수상작 중 유일한 게임 브랜드로 이름을 올렸다.

연극의 왕은 엔픽셀의 첫 프로젝트 그랑사가 출시에 맞춰 진행한 광고 캠페인이다. 유아인, 신구, 박희순, 태연 등 초호화 캐스팅에 고전 명작 속 대사 및 설정을 더한 독특한 콘셉트로 유튜브 조회수 1천80만회를 돌파했으며 공개 이후 1년이 지난 지금도 조회수가 증가하고 있다.

기윤서 엔픽셀 사업마케팅실장은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 덕분에 국내 최고 권위의 광고제 대한민국광고대상에 이름을 올렸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게임과 이용자 간의 접점을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그랑사가는 지난 11월 창의적인 기획과 신규 IP 최초로 국내 사전예약자 500만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유튜브계의 광고 시상식인 '유튜브 웍스 어워즈(YouTube Works Awards)'에서 최우수 브랜드에게 수여하는 '그랑프리' 부문에 국내 최초로 선정되며 게임 광고의 틀을 깼다는 평가를 받았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