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SK하이닉스 "설비투자 매출의 30% 수준 유지"


"시장 불확실성 커 경영계획 수립 예전보다 앞당겨 준비"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SK하이닉스가 설비투자(캐팩스)를 매출의 30% 수준으로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는 26일 열린 3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매출 대비 캐팩스에 대한 시장의 우려를 잘 알고 있다"며 "캐팩스는 매출의 30% 수준을 유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장 불확실성이 커 경영계획을 예전보다 최소 두 달 앞당겨 내년을 준비하고 있다"며 "장비 업체들과도 커뮤니케이션 중"이라고 말했다.

SK하이닉스 M16 전경 [사진=SK하이닉스]

/민혜정 기자(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