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산시, 다문화 가정 자녀 언어 발달 촉진 교육 눈길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경상북도 경산시가 지역 다문화가정 자녀의 언어발달을 촉진하는 영·유아기 부모 교육을 꾸준히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16일부터 30일까지 매주 토요일 7세 이하 자녀를 둔 다문화가정 10가구를 대상으로 자녀의 언어발달·표현능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영·유아기 부모교육 '또박또박! 재잘재잘! 말문이 트이는 엄마표 언어교실'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있다.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영·유아기 부모교육 '또박또박! 재잘재잘! 말문이 트이는 엄마표 언어교실'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경산시 ]

이 프로그램은 가정에서 자녀의 발달단계에 맞는 언어 촉진을 쉽게 할 수 있도록 다문화가정 부모의 역량 강화·자녀들이 또래에 맞는 언어를 구사하고 표현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정유희 센터장은 "의사소통에 어려움이 있는 다문화가정 자녀에게 연령별 맞춤형 교육으로 안정적인 양육환경과 건강한 가족관계 조성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