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삼성ENG·삼성중공업, EPC 기술공모전 공동개최


EPC 사업 적용 가능한 혁신 아이디어와 기술 모집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삼성물산과 삼성엔지니어링, 삼성중공업 3사가 EPC 기술 공모전 첫 공동개최에 나선다.

삼성물산은 국내 산·학·연과의 상생 협력을 통한 EPC 융복합 기술 발전을 위해 '2021 스마트&그린 투모로우 콘테크 공모전(2021 SMART&GREEN TOMORROW ConTech)'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EPC(설계·조달·시공) 사업에 적용 가능한 자동화·디지털화 등 4차 산업 기술을 활용해 EPC 공정의 생산성을 높이는 혁신 기술을 모집한다. 삼성물산, 삼성엔지니어링, 삼성중공업 EPC 3사가 공동 주최하는 첫 번째 공모전이다.

이번 공모전은 기술 아이디어는 있으나 자금과 연구 인프라가 부족한 중소·중견기업, 스타트업, 대학교와 연구기관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삼성 EPC 3사가 모여 공동으로 투자하고 개발하는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상생 기반의 동반성장을 도모하며, EPC 융복합 기술의 생태계 발전과 사업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수상작 선정 규모나 지원 등이 크게 확대돼 보다 다양하고 현실적인 지원이 가능해졌다. 자금 지원에 있어 대부분 한도액을 두고 지원하는 것과 달리 이번 공모전은 삼성 EPC 3사의 공동 투자로 연구개발 총액에 대한 정률 지원도 가능해 금액적으로 더욱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삼성 EPC 3사 기술공모전 홍보 포스터. [사진=삼성물산]

공모 분야는 상품과 세부기술 2개 분야다.

상품 분야에서는 ▲건축·토목(빌딩·주택, 도로·교량 등) ▲플랜트(산업·환경, 화공·발전, 해양 등) ▲조선 분야에 대해 아이디어를 모집한다.

세부기술 분야에서는 ▲데이터 기술(AI, Big Data, AR·VR. BIM 등) ▲스마트 시공기술(모듈, PC, 로보틱스 등) ▲친환경 요소기술(탄소저감, 폐기물 재활용 등)로 구분해 신청을 받는다.

공모전 참가접수는 이달 29일부터 내달 29일까지 진행된다. 공모전 공식 이메일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공모전과 관련된 세부사항과 신청양식은 삼성물산 건설부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 참여 건들은 오는 11월 12일까지 기술부서와 전문가 평가위원들이 기술 적정성 등에 대해 1차 심사(서류심사)를 진행한 후 결과를 통보한다.

이어 1차 심사를 통과한 기술 아이디어에 대해 오는 11월 26일까지 기술 확보 필요성과 개발비의 적정성 등에 대해 2차 심사(PT심사)가 진행된다. 최종 결과 발표는 오는 12월 17일이다.

최종 선정된 아이디어 중 바로 도입이 가능한 기술은 실제 프로젝트에 적용해 기술을 검증할 수 있게 하고, 기술 사업화를 지원받게 된다. 공동 개발이 필요한 기술은 기술 개발비를 지원해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추후 개발 기술에 대해 공동 특허 등록 등을 지원한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