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대웅제약 본사 압수수색…"수사에 성실히 임할 것"


공정위·특허청, 고발 건과는 무관한 별도 사건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검찰이 대웅제약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대웅제약 본사. [사진=대웅제약]

26일 제약업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대웅제약 본사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압수수색 사실은 맞다"며 "사법당국의 수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구체적 혐의 내용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공정위는 지난 3월 대웅제약이 위장소송을 제기해 경쟁사의 복제약 판매를 방해했다며 과징금 22억9천700만원을 부과하고 검찰에 고발한 바 있으며, 또 특허청도 지난 4월 대웅제약이 자사 제품의 실험 수치를 허위로 꾸며 위장 질환 치료약 특허를 받았다고 보고 검찰 수사를 의뢰했다.

다만, 검찰의 이번 압수수색은 이들 고발 건과는 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