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리운전도 T맵에서…티맵모빌리티 '안심대리' 서비스 시작


별도 앱·회원가입 없이 내비 'T맵'서 이용 가능

티맵모빌리티가 TMAP 안심대리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 티맵모빌리티]

[아이뉴스24 심지혜 기자] 티맵모빌리티가 대리운전 호출 서비스를 시작한다. 추가로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T맵에서 이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티맵모빌리티는 'TMAP 안심대리'를 출시했다고 13일 발표했다.

티맵모빌리티는 고객과 기사 모두가 안전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 운전=수익 증대'라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는 데 주력했다. 대인(무한)·대물(2억원)·자차(8천만원) 등 업계 최고 수준의 보험을 보장하고, T맵 운전점수를 대리기사 평가지표로 활용한다.

T맵 운전점수는 급가속·급감속·과속 등 항목을 기반으로 측정된다. 운전점수 및 운행 실적을 활용한 멤버십을 통해 기사들에게 교통비 지급, 운행 수수료 환급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또 안전·서비스 수칙 및 특수차량 조작법, 주로 발생하는 사고·위험 요소 파악, 심리케어, 법률상식 등 다방면에 걸친 온·오프라인 교육 콘텐츠를 제공해 양질의 기사를 양성하고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킨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실시간 위치 공유 기능, 기사 별점 제도를 도입하는 등 꾸준히 고객들의 목소리를 반영할 예정이다.

안심대리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이나 회원가입 없이 내비게이션 T맵에서 호출할 수 있다.

서비스는 우선 서울, 인천, 경기 지역에서 시작되며 점차 전국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T맵 애플리케이션 최신 버전 업데이트 후, 하단 '안심대리' 메뉴에서 결제카드를 등록하면 바로 이용 가능하다.

티맵모빌리티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3개월 동안 대리 기사 수수료를 전액 환급해주기로 했다. 또 보다 많은 고객들이 서비스를 이용해 볼 수 있도록 이 달 중순부터 다양한 경품과 할인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장교희 티맵모빌리티 MOD1그룹장은 "일상의 이동을 위한 모빌리티 파트너로서 편리한 이동과 안전의 가치를 우선하는 티맵모빌리티의 방향성을 보여주는 첫 서비스"라며 "기사들이 안전 운전을 할수록 수익이 더 늘어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안전한 주행 습관을 형성하고, 기사를 포함 대리운전 시장 내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상생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심지혜 기자(s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