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배민 DNA 심는다…메쉬코리아, 최병준 본부장 영입


쿠팡·우아한형제들 거친 SCM 전문가

[사진=메쉬코리아]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메쉬코리아가 신규 운영본부의 수장으로 쿠팡·우아한형제들을 거친 최병준 본부장을 전격 영입했다.

IT 기반 종합 유통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물류 인프라 강화 및 안정성 확보를 통한 수익성 증대를 위해 운영본부를 신설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최 본부장이 해당 본부를 이끌게 된다.

최 본부장은 쿠팡, 우아한형제들, 테스코 등 국내외 유수의 플랫폼 및 유통물류 기업에서 24년간 SCM(공급망관리) 전략수립 전문가로 실무를 쌓아 왔다.

한국외국어대학교 스페인어과를 졸업한 최 신임 본부장은 삼성물산에서 커리어를 시작, 이후 홈플러스와 영국 테스코 본사에서 유통물류 전문가로서 활동했다. 홈플러스에서는 SCM 본부장(상무)을 역임하며 선행물류사업을 국내 최초로 도입했으며, 이후 롯데쇼핑에서 롯데마트 SCM부문장(상무)으로 재직하며 자동화된 예측&주문 시스템을 도입하고 전사 물류운영 개선에 기여했다.

그는 이 같은 경력을 인정받아 쿠팡의 SCM 총괄로 영입됐다. 핵심 물류 거점인 풀필먼트센터(FC)의 운영효율 향상과 매출 예측을 통해 로켓배송 성공률 99.99%를 달성하는데 일조했다. 이후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에서 B마트 운영 총괄로 재직하며 30개에 달하는 도심형물류센터 구축을 주도했으며, 최근까지는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가 운영하는 요기요의 퀵커머스 서비스 '요마트' 사업을 이끌었다.

메쉬코리아는 이번 조직개편과 전략적 인사 단행을 통해 물류 거점의 공격적인 확장 추진과 동시에 운영을 보다 체계화·효율화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메쉬코리아는 이달에만 김포 풀필먼트센터(FC), 마이크로풀필먼트센터(MFC) 송파 2호점 등을 확장 및 추가 개소하며 물리적 인프라 확보에 적극 나선 바 있다.

메쉬코리아는 향후 김포·남양주 외에 수도권 지역에서 FC를 추가로 구축하고 MFC는 전국 규모로 300개까지 빠르게 늘려 나갈 예정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부서별 전문성 강화를 통한 성장 동력의 지속 유지를 위해 이번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라며 "쿠팡과 배달의민족의 혁신적 유통물류 전략을 부릉으로 성공 이식해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