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게임빌 7월 중 ESG 위원회 신설한다


환경, 지역사회와 문화예술 분야 기여…특색있는 ESG경영 추구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대표 송재준)와 게임빌(대표 이용국)이 ESG 위원회를 7월 중 신설한다고 18일 발표했다.

ESG는 환경(Environment)·사회(Social)·지배구조(Governance)의 약자로, 최근 기업가치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부각되고 있다. 기업활동 전반에서 친환경, 사회적 책임, 윤리적 지배구조를 통해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는 것이 핵심이다.

컴투스와 게임빌은 글로벌 표준 지침들을 ESG 경영에 적용하고 이에 더하는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지역사회와 문화예술 분야에 대한 사회적 기여를 더욱 강화해나갈 방침이다.

양사는 향후 환경 이슈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문화 콘텐츠 기업으로서 문화를 통한 지역 사회 기여 방안을 강구하고 글로벌 기업으로 건전한 경영환경을 모색하는 등 ESG 중심 경영전략을 세부적으로 수립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각각 이사회 내에 ESG 위원회를 설치하고 구체적인 구성 및 세부 활동 방안도 함께 마련할 방침이다.

한편 컴투스와 게임빌은 다문화 청소년을 위한 '해밀학교' 후원, '글로벌 IT 교실' 조성, 지역사회 봉사활동 등을 비롯해 환경 문제에도 적극적인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북극곰과 희귀 조류 보존을 위한 세계자연기금 후원, 하천 환경 생태 복원 및 공원 조성을 위한 봉사활동, 글로벌 생태 보호를 위한 맹그로브 숲 보존 활동 등 다양한 환경 분야의 사회공헌활동들을 진행한 바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