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英메리디안 손잡고 사운드시스템 시장 공략


2분기 출시 기아 K8 첫 탑재…프리미엄 오디오 수주 확대 기대

현대모비스가 최근 서울 삼성역 인근 K-POP 스퀘어를 통해 선보인 기아, 메리디안과 협업한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홍보영상. [사진=현대모비스]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현대모비스가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선도업체인 영국 메리디안과 손잡고 글로벌 완성차 시장을 공략한다고 21일 밝혔다. 현대모비스와 메리디안이 공동개발한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은 2분기에 출시될 기아 K8에 처음으로 탑재된다.

현대모비스는 대표 감성제품인 차량용 오디오 포트폴리오에 프리미엄 사운드제품군을 강화하며 글로벌 고객사의 다양한 니즈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게 됐다. 기아 K8을 시작으로 글로벌 전기차·럭셔리카·SUV 등 다양한 차종에 메리디안과 협업한 프리미엄 사운드를 확대 공급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와 메리디안이 협업한 프리미엄 사운드는 양사가 약 2년간의 공동개발과정을 거쳐 탄생하게 됐다. 특히 현대모비스는 프리미엄 오디오의 상징과도 같은 스피커와 앰프 설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K8에 탑재되는 프리미엄 사운드에는 차량용으로는 세계 최초로 천연 펄프와나노금속이 혼합된 나텍(NATEC) 스피커를 적용했다. 고음을 담당하는 트위터에는 티타늄 소재를 적용해 깨끗하고 명료한 사운드를 제공한다.

현대모비스는 K8 출시 전 메리디안 소속 마에스트로와 엔지니어를 국내로 대거 초청해 신차 개발자들과 함께 K8에 최적화된 오디오 튜닝작업에 심혈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통해 프리미엄 사운드의 특성을 반영한 균형잡힌 베이스, 왜곡 없는 사운드 재생능력, 피로감이 느껴지지 않는 섬세한 표현을 구현했다.

이원우 현대모비스 글로벌영업전략실 상무는 "프리미엄 사운드 시장에서 메리디안이 보여준 혁신기술과 장인정신에 현대모비스의 인포테인먼트 기술을 융합한 고품격 제품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메리디안과 협업한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이외에도 독자적인 오디오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완성차로부터 지속적인 수주성과를 거두고 있다. 현대차·기아의 주요 양산 차종은 물론 북미와 유럽의 전통적인 완성차 브랜드와 중국 메이저 전기차업체 등으로부터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다.

현대모비스는 제동과 조향 등 전통적인 자동차 부품군에서 감성영역인 오디오와 인포테인먼트 분야로 수주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현지 고객 취향을 반영한 사운드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