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중 "이해진·김범수 국감 출석해 포털 투명성 답해야"


국감 출석요청 영상편지 발송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국민과 언론앞에 해명하시고 개선하셨으면 하는 바람이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소속 박성중 의원(국민의힘 간사)는 29일 이해진 네이버 GIO, 김범수 카카오의장에게 영상편지를 보내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증인 출석을 공개적으로 요청했다.

박성중 국민의힘 의원 [박성중 의원실]

박의원은 5분 30초 분량의 해당 동영상을 통해 두 포털기업이 눈부신 발전을 하며 국내 IT시장 성장에 막대한 기여를 했다고 강조하면서도, 두 포털사이트의 점유율이 하락하고 있어 앞으로의 생존 경쟁력을 걱정해야 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최근 불거진 포털 뉴스 배열의 편향성 문제 때문에 포털의 공정성과 투명성에 의구심을 갖는 국민 여론이 높은 만큼 이에 대한 명쾌한 답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해진 네이버 GIO에 대해서는 ▲2018년 드루킹사건 ▲2019년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 당시 다양한 '실검조작' ▲2020년 추미애 현 법무부 장관과 관련한 ‘검색탭’ 조작 등 많은 포털 조작 의혹에 대해 국감장에 나와 해명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영상 말미에 이해진 의장의 지난 발언을 첨부하며, "두분 의장님께서는 꼭 이번 국정감사에 출석하셔서 저희들과 머리를 맞대고 논의를 하셨으면 한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국회 과방위는 포털 증인 협상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며 박성중 간사를 필두로 한 야당 위원들은 종합감사때 두 포털 의장의 출석을 보다 강력히 추진하겠다는 입장이다.

김문기 기자 mo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