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안의 금융비서③-3]알아두면 편한 증권 앱, 뭐가 있을까?


똑똑한 주식투자 도우미 앱 "여기 모여라"

◆세금까지 감안한 수익률 계산 '척척' : 주식수익률 계산기

MTS와 HTS 화면에 나오는 매매시 예상수익과 예상수익률은 사실 세금과 수수료를 반영한 결과가 아니다. 따라서 이것만으로는 자신이 거래를 했을 때 돈을 벌지, 잃을지를 정확히 알 수 없다. 이런 투자자들의 고민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앱이 있다.

CG maniax의 '주식수익률 계산기'와 LONGKEE.COM의 '수익률 계산기'가 그것이다. 증권사마다 다른 매매시 거래 수수료와 세금을 미리 설정해 놓으면 자동으로 실질 수익률과 수익금액을 계산해 준다. 아쉽게도 둘다 유료 앱만 있다. 가격은 1.99달러.

◆모든 증권사 보고서는 내게 물어봐! : 분석보고서 통합 조회 앱

대부분의 증권사 MTS는 자사 리서치센터의 분석보고서를 이용자에게 제공한다. 그러나 투자자들은 특정 종목이나 증시에 대한 여러 증권사의 의견을 한꺼번에 보고 비교하고 싶을 때가 많다.

개별 종목과 산업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한눈에 보고 참고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이 있다. 증권정보 제공업체인 와이즈에프앤의 '와이즈리포트', 그리고 fn가이드의 'FnResearch'가 그것이다.

두 앱은 보고서들을 다양한 카테고리로 분류해 놓았다. 투자의견(상향·하향), 기업, 산업 등으로 나눠져 있어 목적별로 리포트를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조회수 높은 순으로 정렬해 보는 것도 가능하다.

보고서 외에 상장기업들의 깊숙한 재무정보까지 보여주기도 한다(와이즈리포트). 관심종목을 미리 설정해 놓으면 보고서가 올라올 때마다 알려준다.

둘 다 무료앱이다. 하지만 둘 다 다운로드는 무료지만 정보를 읽으려면 유료 회원으로 가입해야 해 진입장벽이 있다. 다만 와이즈리포트는 무료회원 가입 당일을 포함해 3일간 무료로 볼 수 있어 '맛보기'가 가능하다.

◆주식투자도 연습하자! : 모의투자 앱

주식투자가 처음이라 겁난다고? 모의투자를 통해 주식시장과 친분을 터보는 것도 좋겠다.

실제 MTS와 같은 환경에서 자신의 투자실력을 검증하고 싶다면 모의투자 앱을 이용해보자. 미래에셋증권의 '모의투자 엠-스톡(M-Stock)'이 있다. 미래에셋증권 계좌가 없더라도, 홈페이지 가입만 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미래에셋증권 HTS인 F1과 모의투자를 연동할 수도 있다.

◆내 손안의 증권포털…증권포털 앱

국내 최대 증권 포털사이트인 '팍스넷'을 모바일 환경에 맞게 압축한 앱이 있으니, 바로 '유팍스증권'이다. 이 앱은 관심종목을 클릭하면 팍스넷 토론방으로 이동한다. 토론방에서 다른 투자자들과 활발히 의견을 나눌 수 있다.

사전에 미리 설정해 놓으면 관심종목의 시세, 보유종목의 수익률도 알 수 있다. 여러 매체들의 자본시장 관련 뉴스도 무료로 볼 수 있다.

◆전자공시도 스마트하게! : 금감원 전자공시 앱

투자자들이 꼭 찾아봐야하는 필수 정보루트 중 빼놓을 수 없는 것이 금융감독원 전자공시다. 상장사들의 중요한 경영상 정보는 반드시 공시로 알리도록 되어 있기 때문이다.

금감원은 투자자들의 편의를 돕고자 '금융감독원 모바일 전자공시(mDart)를 개발해 서비스하고 있다.

모바일 전자공시에서도 모든 공시정보를 다 조회할 수 있다. 정기공시, 주요사항보고, 발행공시 등 유형별로도 조회가 가능하다. 회사명, 검색기간, 공시유형, 보고서유형, 제출인명 등 세부조건에 따른 상세검색 기능도 있다.

관심 종목을 미리 설정해 놓으면 해당기업 공시가 나왔을 때 푸시알람 기능으로 즉시 알려준다.

최고의 미덕? 이 모든 정보들이 무료라는 것이다.

이경은기자 serius0727@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