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릿한 손맛, 이젠 소셜게임에서도 즐긴다


게임빌, 소셜 낚시게임 '피싱마스터' 출시

[허준기자] 네오위즈게임즈의 청풍명월과 엠게임의 초괴물낚시 등 온라인게임에서 주목받고 있는 낚시게임 장르가 소셜게임으로도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스마트폰게임 개발업체 게임빌은 2일 소셜 낚시게임 피싱마스터를 국내 오픈마켓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피싱마스터는 물고기을 낚는 재미에 친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소셜 기능이 접목된 게임으로 게임빌이 최초로 선보이는 낚시 소재의 게임이다.

게임빌은 스마트폰의 특성을 활용해 실제 낚시와 매우 흡사하게 게임을 개발했다. 스마트폰의 기울이기 기능을 이용해 찌를 던지는 조작법은 물론, 각 물고기의 종류와 상태, 줄을 풀고 당김에 따라 진동으로 전해오는 손맛이 특징이다.

또한 실시간으로 친구의 기록을 볼 수 있고 다른 친구들과 함께 낚시 대회에 참여할 수 있으며 친구 수족관을 방문해 먹이를 주고 연습낚시를 하는 등 소셜적인 요소도 다양하다.

게임빌 관계자는 "2012슈퍼사커와 피싱마스터로 소셜게임 시장에서도 공격적인 움직을 이어가고 있다"며 "조만간 애플 앱스토어에 위치 기반 소셜게임 파이터시티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허준기자 jjoon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