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인터넷, 런던 올림픽 공식 모바일·소셜게임 5월 출시


[박계현기자] 네오위즈인터넷(대표 이기원)이 국제올림픽조직위원회(IOC)의 공식 라이선스기관인 국제스포츠멀티미디어(IISM)와 2012 런던 올림픽 공식 게임의 글로벌 라이선스를 독점 계약했다고 21일 발표했다.

네오위즈인터넷은 올림픽 공식 타이틀을 사용하는 모바일·소셜 게임을 5월 이후 전세계에 출시할 예정이다. 주요 언어를 지원하는 등 현지화 전략을 통해 해외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모바일 게임은 애플 iOS와 안드로이드 버전으로 출시된다. 공식 올림픽 게임은 육상·수영·양궁·사격·카약 등 9개의 종목을 즐길 수 있다.

회사는 페이스북용 소셜게임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이용자들이 올림픽 친환경 테마파크를 건설하는 방식으로, 최근 유행하고 있는 도시를 건설하고 농장을 운영하는 장르를 채택했다.

이기원 네오위즈인터넷 사장은 "네오위즈인터넷의 모바일·소셜 게임이 '2012 런던 올림픽'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들 게임이 올림픽 정신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계현기자 kopil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