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하키, 중국 꺾고 챔피언스트로피 7위로 마감


[정명의기자] 한국 여자하키대표팀이 중국(세계랭킹 5위)을 꺾고 챔피언스트로피 대회 7위를 기록했다.

한국(세계랭킹 8위)은 6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로사리오에서 열린 제20회 여자챔피언스트로피대회 중국과의 7~8위 결정전에서 페널티 슛아웃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를 거뒀다. 당초 우승을 노렸던 한국은 7위를 차지하며 최하위의 수모를 당하지 않은 것에 위안을 삼아야 했다.

한국은 전반 7분, 12분, 15분 연속해서 세 골을 허용하며 0-3으로 끌려갔다. 그러나 전반 19분 김종은의 필드골이 터진 후 31분 홍유진이 페널티코너를 득점으로 성공시키며 2-3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는 16분 김종희의 골로 3-3 동점에 성공했다. 이어 연장전에 돌입했지만 양 팀 모두 수비 위주의 경기를 펼친 끝에 승부를 가리지 못했고, 페널티 슛아웃이 펼쳐진 끝에 한국이 3-2로 승리를 거뒀다.

조이뉴스24 정명의기자 doctorj@joynews24.com







포토뉴스